풀무원샘물, 태풍 피해 수재민에 식수 1만5000병 지원
풀무원샘물, 태풍 피해 수재민에 식수 1만5000병 지원
  • 황서영 기자
  • 승인 2022.09.21 09:4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재난 지역 긴급 지원과 지역사회 곳곳의 취약계층 위한 정기 후원 실천
풀무원샘물은 포항 및 경주 지역 이재민에게 깨끗한 생수를 제공하기 위해 사회복지비영리기관 한국새생명복지재단에 먹는 샘물 1만5000병을 전달한다. (사진=풀무원샘물)
풀무원샘물은 포항 및 경주 지역 이재민에게 깨끗한 생수를 제공하기 위해 사회복지비영리기관 한국새생명복지재단에 먹는 샘물 1만5000병을 전달한다. (사진=풀무원샘물)

풀무원샘물(대표 정희련)이 거듭된 태풍과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포항 및 경주 지역에 먹는 샘물 ‘풀무원샘물’을 기부한다고 밝혔다.

태풍 ‘힌남노’로 경상북도 포항에서만 12명의 사상자가 발생하며 전 국민이 안타까움에 잠긴 가운데, 수해 복구 작업이 채 끝나기도 전에 태풍 ‘난마돌’이 북상하면서 이재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.

이에 풀무원샘물은 포항 및 경주 지역 이재민에게 깨끗한 생수를 제공하기 위해 사회복지비영리기관 한국새생명복지재단에 먹는 샘물 1만5000병을 전달한다. 지원 제품은 풀무원샘물 500ml 1만2000병, 2L 3000병으로, 수해를 입은 포항 및 경주 지역 주민들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제공된다.

풀무원샘물 관계자는 “태풍과 폭우로 피해를 입은 모든 국민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, 조속히 피해 복구가 이루어지기를 희망한다”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